메뉴 건너뛰기

자유게시판

안녕하세요. 실연 그런건 아니구요... ^^; (그러고 보니 제목이 약간 낚시성이;;;)

얼마전 여자친구가 운전면허증을 땃습니다. 평소에 둔하다고 생각했었는데 어떻게 한번에 척 붙더군요.^^;

학원에서 도로주행 할 때부터 면허따면 제 차로 연수시켜 달라고 졸랐었는데 뭐 그 때야 알았어~하고 넘겼었죠~

그 후 대망의 면허증 발급일.

저녁에 절 부름니다. 언제나 그렇듯 주인님 찾는 강아지처럼 냅다 달려갔습니다. -_-

가선 절 보자마자 자기 운전 한 번만 해보면 안되냐고 하더군요..

순간 별의 별 생각이... 아... 만약 이거 긁으면 물어내라고 할 수도 없고, 만약 남의 차라도 받으면... ㅠ.ㅜ

제가 고민하는 표정을 짓자 여자친구 표정 돌변합니다. -_-;

반강제로 차 키를 뺏기곤 전 조수석에 탔습니다. 평소엔 잘 하지도 않는 안전벨트 바로 착용하고....;;;
(제 차 조수석엔 에어백도 없습니다. ㅠ.ㅜ)

어찌되었던 시동을 걸고 출발~

이건 뭐 제가 차를 타도 타는게 아닙니다. 20살 때 야매로 지방에서 3박 4일 코스로 면허 따자마자 집에 와선 저 태우고 자유로 질주했던 친구 차 탔을 때 보다 더 무섭습니다 ㅠ.ㅜ
(그 땐 차라도 친구차였지;;;)

아... 남부 순환도로로 가는데(신림->부천) 앞차가 브레이크 밟는데 여자친구는 안밟습니다. 순간 제 다리에 힘이 빡시게 실리면서 저도 모르게 "스토오오오오톱~~~~~~" 소리가 나옵니다. 여자친구는 급정거. -_-

이거 내리라고 하고 싶은데 그러면 또 마음 상하고 서로 기분 나쁠까봐 그러지도 못하고... ㅠ.ㅜ

우회전은 왜 또 그렇게 옆차에 바짝 붙여서 하는지;;;;

우여곡절 끝에 집 근처에 도착했습니다. 여자친구 집이 아파트라 차단 게이트에서 경비실 호출 버튼을 눌러야 합니다. 여자친구에게 호출버튼 눌러야 하니 가까이 붙이라고 했습니다. 알았다고 하면서 핸들을 왼쪽으로 꺽어 가까이 붙이더군요. 거기까진 잘 했습니다. 게이트가 열리고 핸들을 그대로 놓고 출발합니다 -_-;

제가 핸들 안꺽었으면 게이트 받아서 차 수리비 + 게이트 수리비 물어줄 뻔했습니다. ㅠ.ㅜ

여자친구는 사고 날 뻔한 것도 모르고 뭐가 좋다고 그렇게 신나서 운전 재밋다고 하는지... ㅠ.ㅠ

앞으로 종종 차 키 내놓라고(?) 할 듯 한데 이거 초보운전 표시라도 프린터로 뽑아서 가지고 다녀야 할 듯 합니다;;;

그러고 보니 제목에서 이야기가 많이 빗나간네요...;;; 다시 돌아와서~

오늘 여자친구가 어머니 차(라노스 줄리엣)를 잠깐 운전해봤다고 합니다.

제가 어떻냐고 했더니 자기한텐 줄리엣이 맞는 것 같다고 합니다. 제가 왜? 줄리엣이 더 작아서? 라고 물으니 제 차는 무거운 느낌이라고 하네요.

응? 무겁다는게 뭔 소리야?라고 하니 엑셀 페달도 더 무겁고 그렇다고... 줄리엣은 가볍고 잘나간다나...

아니 어떻게 9년 된 줄리엣이랑 이제 2년도 안된 아직 등록증에 잉크도 안마른 차를 그렇게 비교 하는지...

그 동안 오일도 합성유만 넣고 예열하고 출발하고 좋다는 건 다 해 준것 같은데 그 소리 듣고 너무 허무했습니다. 다 부질 없는 짓이였던가... ㅠ.ㅜ

라세티 팔고 줄리엣으로 가야 하는건지 신중히 고민해 봐야 할 듯 합니다. -_-;;;;;;;;

이 기회에 터보 한 번 올려줘야 하는건가...;;;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서버 복구 관련 공지 [13] 하트리우스 2016.09.09 391
공지 클라 공동구매 공지사항 [3] 하트리우스 2015.05.13 20019
공지 ==불법광고 및 음란광고 신고요령==(필독) [21] 집그리는사람 2011.12.27 74377
공지 [신입회원님들 필독하세요] 장터이용 제한을 두는 이유 [112] 집그리는사람 2011.04.12 64085
공지 중고로 라세티를 입양하시거나 입양을 원해서 가입하신 신규 회원님들 환영합니다. [9] 집그리는사람 2011.02.21 85441
34128 ▶라세티로 사랑받는 초간단 다이 방법^^;; [20] file 런투유 2007.06.26 1007
34127 현대차에서 이젠 쥐새끼 까지 나왔답니다 ㅡㅡ;; [28] file v궁뎅이덮밥v 2007.05.25 1007
34126 여친이 이래 만들어 놓고 왔습니다. [22] file 튜닝폰 2007.01.12 1007
34125 라셍이 최고속도 궁금하신분, 또는 최대로 밟아보신분 오늘 죽을각오하고 밟아봤습니다.(3) [30] file 라돌프 2007.02.17 1006
34124 황우석박사는 사기꾼이 아니었습니다 [27] 바이크맨 2007.01.03 1006
34123 이번에 새로나올 프라이드 컨버터블 비공개 주행사진 입수!! [20] file 쉘위드라이빙? 2007.02.23 1002
34122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인터넷 사기녀 사진입니다. 조심합시다. [20] file 서브머린 2007.01.02 1001
34121 신형 스테츠맨... 자세좀 나오는데욜. [14] file 라세티시러 2007.08.01 1000
34120 라세티 테러란?... 바로 이런것!!! [12] file 안산대협 2007.01.07 999
34119 보배드림에서 퍼온 "j300" [17] file 동막골촌장 2007.08.06 998
34118 라세티 택시!!! [23] file white.com 2007.03.19 996
» 여자친구에게 충격적(?)인 소릴 들었습니다 ㅠ.ㅜ [27] EK 2007.01.28 996
34116 내가 시보레를 떠나고싶은이유(직찍) [28] file 전격Z작전 2007.11.17 995
34115 제3세대 라세티라고 하는데... [8] file ♥해바라기♥ 2007.06.25 995
34114 역시...차값하는군요... [18] file ★바다★ 2008.10.22 994
34113 라세티 후속이라고 하는데.. 믿거나 말거나.. [6] 빨간풍뎅이 2007.05.31 993
34112 저희 회사 신차 입니다. [21] file 연료전지 2007.05.02 993
34111 3700만원 짜리 벤츠 [28] file 라셋돌이^^* 2007.02.27 992
34110 라세티를 사지 않았다면.. 전 이차로 구입했을겁니다... [17] file 시그너스 2007.07.24 991
34109 아방이 해칭 실내 [22] file 메가쑈킹 2007.03.17 991
위로